[여행] 여름의 추억도 캐고 보물도 캐고, 고창 구시포해수욕장

논산계룡신문 | 기사입력 2024/07/07 [18:18]
한국관광공사 7월 가볼만 한 곳

[여행] 여름의 추억도 캐고 보물도 캐고, 고창 구시포해수욕장

한국관광공사 7월 가볼만 한 곳
논산계룡신문 | 입력 : 2024/07/07 [18:18]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7월 추천 가볼 만한 곳의 테마는 ‘여름 바다’다. 바다를 떼어놓고 여름 여행을 말할 수 없다. 제철 음식이 가장 몸에 좋은 것처럼 제철 여행지만큼 방문하기 좋은 곳도 없다. 갯벌을 품은 서해부터 다양한 해양 스포츠의 천국 동해까지 여름이 제철인 바다 여행지를 소개한다.

추천 여행지는 ▲인천 홍진 대이작도 ▲강원 동해 어달해변과 대진해변 ▲충남 서산 중리어촌체험마을 ▲울산 울주 진하해수욕장 ▲전북 고창 구시포해수욕장 등 총 5곳이다. 

이 중 추억도 캐고 보물도 캘 수 있는 곳! 아름다운 바다, 갯벌, 푸른 숲과 산, 들판까지 다 가진 곳, 전북 고창 구시포 해수욕장으로 떠나보자. 

 

▲ 고창갯벌의 보물도 캐고 여름날의 추억도 캐고_정윤주 촬영     ©

  

고창은 유네스코 세계유산 7개의 보물을 간직한 도시다. 세계문화유산 고창고인돌, 세계자연유산 고창갯벌, 생물권보전지역(고창군 전지역), 세계지질공원(병바위 등 13개소), 인류무형문화유산 판소리와 농악, 세계기록유산(무장포고문 포함 3종)이 그것이다. 

고창의 바다는 갯벌로 유명하지만, 구시포해수욕장은 금빛 모래알이 반짝이는 모래사장이 드넓게 펼쳐져 있는 곳이다. 물이 멀리까지 빠져도 해수욕장의 바닥은 펄이 아니라 고운 금모래가 깔려있어 제대로 해수욕을 즐길 수 있는 천혜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 해변 1km 앞에는 쟁반처럼 둥근 가막도가 아름다운 풍경을 그려내고, 해변의 끝자락에 솟아있는 기암괴석은 바다 풍광에 운치를 더한다. 바닷가에 늘어선 키 큰 소나무들은 가지를 길게 늘어뜨리고 강렬한 햇빛에 지친 피서객들에게 시원한 그늘을 만들어준다. 해변의 경사는 완만하고 평평해서 어린아이까지 안전하게 해수욕을 즐길 수 있는 최적의 여름 피서지이며 고창군에서 가장 큰 해변이기도 하다. 

람사르고창갯벌센터는 갯벌 탐방의 시작이자 끝이다. 1층 전시관에는 고창갯벌의 생태계에 대한 전시를, 2층에서는 직접 만들고 배우는 체험 활동을 할 수 있다. 또 센터에서 대여해주는 자전거나 킥보드를 타고 갯벌 탐방로를 마음껏 돌아볼 수도 있다. 고창갯벌의 탐방기지인 이곳의 하이라이트는 갯벌 탐방 전기차를 타고 명예습지생태안내인의 풍부한 해설과 함께 30분 동안 고창갯벌을 돌아보는 체험 활동이다. 갯벌을 처음 만나는 아이들에겐 재미와 의미를 둘 다 채울 수 있는 알찬 시간이 될 것이다. 

요즘 인기몰이 중인 만돌갯벌체험학습장에서는 거대한 트랙터 바퀴를 장착한 몬스터 갯벌트럭을 타고 물이 빠진 갯벌 멀리까지 나가 갯벌체험을 할 수 있다. 다만 물이 빠져야 갯벌체험이 시작되기 때문에, 먼저 체험학습장에 전화해 물때를 체크하고 체험시간을 확인하자.

온몸으로 갯벌체험을 한 후에는 체험장 바로 앞의 서해안바람공원에서 잠시 쉬어가면 어떨까. 갯벌 전망대와 솔숲 산책로에서 잠시 쉼표도 찍고, 엽서 속에서 튀어나온 것 같은 빨간 풍차와 쉴 새 없이 빙글빙글 돌아가는 바람개비 앞에서 온 가족 포토 타임도 잊지 말자.

구시포와 가까운 동호국민여가캠핑장은 해변의 바로 앞, 4km나 되는 해송 군락지 사이에 캠핑용 덱이 조성되어 서해의 낙조를 즐기는 근사한 오토캠핑이 가능하다. 이용은 고창군 통합예약시스템을 통해 예약하면 된다.

 

▲ 금빛 모래사장이 펼쳐져 있는 구시포해수욕장_정윤주 촬영     ©

 

▲ 여행객을 맞이하는 구시포의 하트와 그 사이로 가막도가 보인다_정윤주 촬영     ©

 

▲ 시원한 바다가 눈 앞에 펼쳐지는 동호 국민여가캠핑장_정윤주 촬영     ©

 

▲ 드넓은 갯벌을 누비는 만돌갯벌체험학습장의 몬스터갯벌트럭_정윤주 촬영     ©

 

▲ 아이 손바닥만한 조개가 쏠쏠하게 잡히는 만돌마을 갯벌체험_정윤주 촬영     ©

 

▲ 만돌마을 앞 고창갯벌은 광활하다_정윤주 촬영     ©

 

  • 당일여행: 구시포해수욕장→람사르고창갯벌센터→만돌어촌체험마을(갯벌체험)→ 서해안바람공원
  • 1박2일여행: │첫째날│ 구시포해수욕장 또는 동호해수욕장 │둘째날│ 람사르고창갯벌센터→만돌어촌체험마을(갯벌체험)→서해안바람공원
  • 주변볼거리: 상하농원, 선운산도립공원, 고인돌 유적지
  • 문의: 구시포해수욕장 063)560-2646, 람사르고창갯벌센터 06)560-2638, 만돌갯벌체험학습장 063)561-0705, 동호국민여가캠핑장 063)560-8695, 2958

 

 

[람사르고창갯벌센터] 

  • 운영시간: 전시관 09:00~18:00 (화~일)
  • 휴무 : 매주 월요일
  • 이용요금 : 관람료 무료, 전기차 탐방(3,000원, 현장접수 및 현장결제), 킥보드‧자전거 대여 (시간당 3,000원, 신분증 지참)

 

 

[만돌갯벌체험학습장] 

  • 운영시간: 저조 3-4시간
  • 운영시기: 3월~10월(갯벌체험), 1월~12월(조개잡이 체험)
  • 체험비: 성인12,000원, 학생 8,000원, 유아(4세 이상) 6,000원, 단체(40인 이상: 성인 10,000원, 초중고 7,000원, 유치원 5,000원)

 

- 자료제공 한국관광공사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News
메인사진
[밑줄 쳐가며 읽는 칼럼|소통공간] 민선8기 2년, 반환점이 아닌 전환점으로 “다시 시작이다”
메인사진
[여행] 여름의 추억도 캐고 보물도 캐고, 고창 구시포해수욕장
메인사진
[열린데스크] 기초수급자의 탈수급정책
메인사진
길 위에서 길을 걸으며 인생의 길(도리)을 깨닫다
메인사진
[밑줄 쳐가며 읽는 칼럼|소통공간] 도덕이 고갈된 진보의 무딘 칼날
메인사진
‘태권도 본고장’을 주장하는 각 지역의 사례
메인사진
[충지협 칼럼] 6‧25휴전 협정과 상호방위조약의 한미동맹
메인사진
[표지초대석] 화지산신협 윤여경 이사장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금융기관으로 거듭나는 화지산신협"